엠게임, 2020년 매출 424억 달성...전년比 12.7%↑

2021년 02월 18일 14시 15분 07초

엠게임(대표 권이형)은 2020년 연결 기준 매출 424억원, 영업이익 110억원, 당기순이익 69억원을 달성했다고 18일 공시했다.

 

이는 전년동기대비 매출 12.7%, 영업이익 52.4% 상승한 수치다. 영업이익은 8분기 연속 상승세를 기록하며, 지난 2008년 이래 12년 만에 100억원대로 올라섰다.

 

2020년 실적은 ▲지난해 9, 10월 최고 월 매출을 경신한 중국 ‘열혈강호 온라인’, ▲터키에서 10년 이상 TOP5 내 인기를 누리고 있는 북미, 터키 지역 ‘나이트 온라인’ 등 대표 PC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의 해외 매출의 성장이 견인했다.

 

국내 매출도 상승해 전체 매출 비중의 약 36%를 차지하며 실적 성장에 기여했다.

 

엠게임은 오는 4월부터 여름 시즌까지 자사의 대표 게임 ‘열혈강호 온라인’의 게임성과 그래픽을 모바일 환경에 트렌디하게 녹인 모바일 MMORPG ‘진열혈강호’를 태국과 베트남에 출시할 예정이다.

 

상반기 중 자체 개발 메카닉 3인칭 슈팅게임(TPS게임) ‘배틀스티드(구 프로젝트X)’를 글로벌 게임 플랫폼 스팀의 얼리억세스로 선보일 예정이다.

 

IP 제휴를 통해 외부에서 개발 중인 자사의 PC MMORPG ‘드로이얀 온라인’도 상반기 내에 모바일 MMORPG로  출시할 예정이다.

 

엠게임 권이형 대표는 “2020년도 기존 PC 온라인게임의 중국과 북미, 터키 등 치우치지 않게 고르게 거둔 해외 매출과 국내 매출의 동반 상승세가 지속됐다”며, “올해는 ‘귀혼’, ‘드로이얀 온라인’ 등 IP 기반 신작, 스팀 신작, 퍼블리싱 확대 등 신규 매출원 발굴에 힘쓰며, 기존 게임들의 국내외 라이브 서비스도 강화할 계획이다”고 전했다.​ 

 


 

조건희 / desk@gameshot.net | 보도자료 desk@gameshot.net




국내최고의 스마트폰 커뮤니티 팬사이트

알립니다

게임샷 게시판 에디터 사진 업로드 업데이트

창간 20주년 퀴즈 이벤트 당첨자